즐겨찾기+  날짜 : 2019-11-21 오후 01:50:31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임업

국민 1인당 수실 5kg 소비, 단기소득 임산물 3조 원 육박!

산림청, ‘2018년 임산물 생산조사’ 결과 공표, 총 임산물생산액 7조 4070억 원
김공부 기자 / nongupnews@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20일

지난해 수실, 산나물, 버섯, 약용식물 등 단기소득 임산물의 생산액이 전년(’17년 2조 9136억 원)보다 582억 원 증가한 2조 9718억 원으로 나타나 3조 원을 육박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특히 밤, 대추, 호두, 떫은감 등 수실류는 2억 7천만kg이 생산되어 국민 1인당 5kg 이상을 소비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산림청(청장 김재현)은 이 같은 내용을 담은 ‘2018년 임산물 생산조사 결과’를 20일 발표했다.

임산물 생산조사는 주요 14종 147개 품목의 임산물 생산량과 생산액을 조사하는 것으로 각종 임업정책 수립 기초자료로 활용된다.

이번 조사는 지난해 1월부터 12월까지 생산된 임산물에 대해 전국 임가를 대상으로 표본조사(5개), 행정조사(31개), 전수조사(111개)로 나뉘어 진행됐다.

- (표본조사) 밤, 호두, 대추, 떫은감, 표고(건표고·생표고)

- (행정조사) 용재(11), 토석(7), 조림(2), 양묘(2), 순임목(3), 기타(5), 약초(1)

- (전수조사) 수실류(11), 산나물(14), 버섯(8), 약용식물(38), 조경재(25), 수액 등 기타(15)

분석 결과, 총 임산물 생산액은 지난해 건설경기 침체 등에 따른 영향으로 토석의 소비량이 급감하면서 전년대비 감소했으나, 대부분의 임업인들이 경영하는 단기소득 임산물의 생산액은 582억 원 증가했다.

지난해 청정임산물 및 건강식품에 대한 관심 등으로 산나물(613억 원 증가), 약용식물(249억 원 증가) 등의 생산액이 증가했다.

수실류 및 버섯류는 고온피해 등으로 인해 전년대비 생산액이 크게 감소하였다.

지역별 단기소득 임산물 생산액은 경상북도가 6439억 원으로 전년에 이어 가장 높았고 ▲전라남도(3958억 원) ▲전라북도(3669억 원) ▲강원도(3476억 원) 순으로 조사됐다.

최병암 기획조정관은 “지난해 사유림 산주수 및 임가소득도 증가한데 이어 단기소득 임산물 생산액도 증가했다.”라며 “앞으로도 등 모든 임업인이 임업 경영을 통해 소득 증대가 이뤄질 수 있도록 관련 임업정책을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김공부 기자 / nongupnews@hanmail.net입력 : 2019년 09월 20일
- Copyrights ⓒ한국농업인터넷신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
Tags : 임산물
이름 비밀번호
개인정보 유출, 권리침해, 욕설 및 특정지역 정치적 견해를 비하하는 내용을 게시할 경우 이용약관 및 관련 법률에 의해 제재를 받을 수 있습니다.
 
가장 많이 본 뉴스
포토뉴스
상호: 한국농업인터넷신문 / 주소: 경북 안동시 충효로 4433번지
발행인/편집인 : 박병을 / Tel: 054-823-3600 / Fax: 054-857-4600
mail: nongupnews@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박병을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경북 아 00083 | 등록일자 : 2009년 1월 8일
Copyright ⓒ 한국농업인터넷신문 All Rights Reserved. 본지는 신문 윤리강령 및 그 실요강을 준